HOME > 고객센터 > 자료실
'눈에 좋은' 당근, 유방암 위험도 낮춰준다
바른체형   16.02.25 1146
당근.jpg
 
'눈에 좋은' 당근, 유방암 위험도 낮춰준다
 
눈 건강에 좋은 당근이 유방암 발병 위험을 낮추는 데도 효과가 있다는 새로운 연구결과가 나왔다.

최근 유럽 연구진은 당근을 꾸준히 먹을 경우 유방암 위험이 최대 60%까지 줄어드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연구팀에 따르면 이는 당근 속에 들어있는 베타카로틴 성분 때문인 것으로 밝혀졌다. 식물 특유의 항산화물질인 베타카로틴은 체내에서 비타민A로 전환되며 시금치나 붉은 고추 등에 많이 들어있다. 시력에 좋고 면역체계 강화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연구팀은 유방암 진단을 받은 여성 1500명과 암에 걸린 적이 없는 여성 1500명을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팀은 이들의 식습관과 함께 피검사를 통해 베타카로틴과 비타민C, 리코펜 수치 등을 측정해 이를 비교 분석했다.
 
그 결과 베타카로틴이 많이 들어있는 식품을 꾸준히 섭취한 여성들은 에스트로겐 수용체 양성 유방암에 걸릴 위험이 40~60%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유방암 자선단체 '브래스트 캔서 나우'의 조사연구원인 리차드 벅스 박사는 "당근 섭취를 비롯해 건강한 식습관을 갖는 것이 유방암 위험을 낮추는 데 얼마나 효과가 있는지를 보여주는 것"이라며 "적정 몸무게를 유지하고 적당한 운동과 음주를 줄이게 되면 유방암뿐 아니라 여러 질병을 예방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미국 임상영양 저널(American Journal of Clinical Nutrition)'에 게재됐으며 24(현지시간) 영국 미러, 데일리메일( 원문) 등 외신들이 보도했다.

만성 허리 통증, ‘코어 근육’ 강화가 답
매일 먹으면 암도 예방하는 좋은 과일 4가지